Copyright 2019 Ahram Jeong all rights reserved.

 
http://ahramjeong.com/files/gimgs/th-49_02-web.jpg
 

정아람 개인전 <나를 위한 말하기>
Ahram Jeong Solo Exhibition: Speaking For Myself

Oct. 5 - Oct. 25, 2018

Artist Talk: Oct. 13, 2018 Sat 4pm

Space Willing N Dealing
Opening hours: Tue - Sun 12pm-7pm
www.willingndealing.com

스페이스 윌링앤딜링에서는 2018년 10월 5일부터 10월 25일까지 정아람 작가의 개인전 「나를 위한 말하기」를 진행한다. 정아람은 문화적 생산자로서 개인의 가능성을 퍼포먼스, 영상, 설치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실험하는 작업을 해오고 있다. 이번 전시에서 작가는 젠더라는 변수와 함께 진행되는 혐오 사건에 의해 촉발된 여성의 목소리라는 개념을 탐구한다. 정아람은 특정 이슈 그 자체에 관심을 두고 있기보다, 하나의 집단으로 동질화할 수 없는 각기 다른 개인들의 말들에 귀 기울이고, 개인과 또 다른 개인을 잠재적 협업자로서 연결하여 새로운 의미를 생산하는데 집중한다. 이번 전시는 성별에 의한 이분화된 분리를 해체하면서 복합적인 다양체로서 여성의 목소리와 신체적 협업을 통해 현 상태에 관해 질문을 던지는 '다른 존재'의 가능성을 제안한다.

Ahram Jeong's solo exhibition Speaking for Myself is presented at Space Willing N Dealing from October 5th to 25th, 2018. Through her experimental practices shaped by exchanges between various mediums such as performance, video and installation Ahram Jeong explores the possibility of the individual as a cultural producer. In this exhibition Jeong explores the idea of a woman's voice that has been fueled by recent gender-based violence and hate crime. Rather than focusing on the social issue itself, Jeong focuses on statements made from individuals who cannot be homogenized as one group, creating new meaning by linking one with another as potential collaborators. Through the complex multiplicity of the voices of women and their corporeal collaborations, this exhibition destabilizes the dichotomous division by gender and proposes the possibility of differential being that questions the exiting st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