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pyright 2019 Ahram Jeong all rights reserved.

http://ahramjeong.com/files/gimgs/th-67__UT_5278 copy small.jpg
http://ahramjeong.com/files/gimgs/th-67_07_v2.jpg
http://ahramjeong.com/files/gimgs/th-67__UT_5138 copy small.jpg
http://ahramjeong.com/files/gimgs/th-67_전시전경3.jpg
http://ahramjeong.com/files/gimgs/th-67__UT_5144 copy small.jpg
http://ahramjeong.com/files/gimgs/th-67_10_v3.jpg

더 이상 죽은 사람의 사진을 찍지 마세요
라이브 퍼포먼스, 미디어 설치, 원형좌대, 벽화, 2020 (2011)
Live performance, media installation, circular pedestal, wall paintings, 2020 (2011)

<더 이상 죽은 사람의 사진을 찍지 마세요>는 전시 기간 동안 릴레이식 참여를 통해 진행되는 라이브 설치 작업으로, 전시 공간 내 좌대 위에 누운 퍼포머의 심장박동은 카메라 셔터와 플래시의 트리거가 되고 찍혀진 이미지는 전시장 벽에 실시간으로 제시된다. 퍼포머의 생체 신호에 의해 진행되는 사진 촬영은 퍼포머가 아니라 관객과 전시공간을 임의적으로 촬영하며 움직임이 거의 없는 휴지 상태를 가정한 퍼포머는 퍼포머라는 중심을 향한 몰입이나 관례화된 기대를 분산시킨다. 생성된 사진 이미지는 이 퍼포먼스를 구성하는 다양한 주체들인 작가, 퍼포머/참여자, 관객, 장치 간에서 발생하는 지속적인 상호적 네트워크의 산물이다. 2020년에 재구성하여 탈영역우정국에서 전시한 <더 이상 죽은 사람의 사진을 찍지 마세요>는 개인의 이미지 생산과 배포, 전송에서의 윤리뿐만 아니라 효율성의 극대화라는 압력 안에서 재편되어가는 신체와 장치의 퍼포먼스에 대해 질문한다.

In this live installation work No More Picture with a Dead Body where participating performers cycle throughout the exhibition period, the heartbeat of a participant lying on circular pedestals triggers the shutter and flash of a camera and the resulting images are projected onto the gallery wall in real time. As the control of the camera is relinquished to the performer’s heartbeat, it randomly captures not the performer’s but the audience’s images. The performer who assumes a paused and inactive state invert our conventional expectation of the centrality of the performer in its relation towards the audience. In this performative situation, the result is a form of evidence of ongoing inter-dependent relationships generated in-between many subjects, the artist, performer/participants, audience, and apparatus. Presented to Korean audiences for the first time, No More Picture With A Dead Body, this newly reconstructed version at Post Territory Ujeongguk, Seoul, questions not only the ethics of one’s image production, distribution, and transmission but also the performance of one’s body and apparatus as it is reorganized in the pressure of maximizing efficiency.

프로덕션 크레딧
작가: 정아람
참여자/퍼포머(2020): 김한울, 남현정, 도혜원, 박민영, 서보경, 손효빈, 윤소린, 이가영, 임가영, 정희재, 조희성, 주다은, 주아명, 최다인, 홍예진

엔지니어: 안유진, 김성훈, 박상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