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pyright 2016 Ahram Jeong all rights reserved.

http://ahramjeong.com/files/gimgs/th-39_01.jpg
http://ahramjeong.com/files/gimgs/th-39_03_v2.jpg
http://ahramjeong.com/files/gimgs/th-39_02.jpg

우연히 살아남은 내가, 당연히 살아남았어야 할 너에게(Accidental Survivor), 2016 - 2017
HD 비디오 사운드 설치, 미디어 설치, 가변 크기

<우연히 살아남은 내가, 당연히 살아남았어야 할 너에게>는 2016년 ‘강남역 살인사건’ 이후 여성 희생자를 추모하기 위해 개인들이 강남역 10번 출구에 남긴 포스트-잇 메시지를 참조하여 작가가 만든 스크립트를 다른 개인들이 낭독하는 퍼포먼스로부터 시작한다. 스크립트는 추모 메세지들 중에서도 한 여성의 죽음과 관계하여 자신의 '살아남음'을 이야기하는 메세지들에 주목한다.
퍼포머는 한국인으로 완전히 통합되지 않는 아시아계 이주민 남녀로, 주어진 원고문을 한국어로 읽는다. 방송이나 강연과 같은 공적인 말하기가 일어나는 상황에서 발표자에게 원고를 보여주어 자연스러운 발화를 돕는 장비인 프롬프터의 흐르는 텍스트를 의도적으로 노출한 채 화자의 언어적 수행을 촬영한다. 이들 퍼포머가 텍스트와 관계 맺는 과정에서 드러나는 다름과 차이는, 화자와 포스트-잇 메시지 원저자를 중첩시키는 동시에 거리두기를 가능케 한다. 또한, 이러한 관계적 구조와 텍스트를 자기화하며 형성하는 내러티브를 통해서 ‘한국 여성’이라는 집단적 정체성과 저자성을 넘어서 또다른 권력구조내 타자의 생존에 대한 발언으로 확장한다. 이 작업은 다른 주체의 매개와 차용을 거치면서 일어나는 텍스트의 의미의 변동 가능성을 탐구한다.
영상과 함께 설치를 통해 말하는 자와 듣는 자, 글자와 말하는 자, 동일시와 비동일시 사이의 매개가 일어나는 발화 공간을 무대화한다.

Accidental Survivor consists of performers reading a script that was put together by the artist. The script’s text is made up of a number of Post-it notes memorializing a female murder victim, putting on exit 10 of Gangnam Station, Seoul, in 2016. The death draws emotional responses from Korean women and the script focuses mostly on the messages of speaking their own experiences of being 'survived' in relation to an woman's death.
The script is recited in Korean by both male and female performers who have recently migrated to Korea but have yet to be fully integrated. The source of their recitation is revealed to be the scrolling text of a teleprompter - a machine that a public speaker such as a journalist or politician uses to read scripts, usually hidden from spectators’ view. The perceivable differences and ackwardness in the speakers’ deliveries reveal a process of relating with the text that enables us to identify with and distance ourselves from the original authors of the Post-it notes. Furthermore, this relational structure and our ability to internalize a narrative expands beyond the subject of the collective identity and authorial voice of Korean women, into power structures in general. Through the mediation and appropriation of others, the work explores a potential transformation of textual meaning.
In addition to the video, the work includes an installation that features a stage that acts as a space for public speaking. Here, mediation between speaker and listener, words and speaker, identification and misidentification take place internally and externally.